• 비에나래 계열사
  • 문의전화는 02-583-0500으로 전화주세요
  • 가입안내와 상담전화와 상담신청을 해주세요.

연애·결혼의법칙

필이 통하는 만남이 있는 곳 비에나래

HOME > 싱글돌세상 > 연애·결혼의법칙

연애 결혼의 법칙 비주얼

번호 제목 등록일 조회수
171 신경질적인 남편과 같이 살면 건강하다? 2013-12-09 3505
여성의 건강에 가장 좋은 배우자는 성실하지만 신경질적인 성격의 남편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일리노이대학의 브렌트 로버트 박사팀은 미국의 50세 이상 중년 커플 2000쌍을 대상으로 성실성과 신경과민성 같은 성격을 테스트한 뒤, 평소 건강 상태와 즐기는 운동 등에 대해 설문조사를 했다.

그 결과, 성실한 남편을 둔 여성은 불성실한 남편을 둔 여성보다 건강 상태가 좋았다. 성실한 성격을 가진 여성도 건강이 상대적으로 좋았지만, 성실한 남편까지 둔 여성에는 못 미쳤다.

성격이 성실한 사람이 건강하다는 사실은 이미 여러 연구에서 밝혀졌다. 성실한 사람들은 몸에 좋은 것을 챙겨 먹고, 규칙적인 생활을 하며, 운동을 꾸준히 하고, 위험한 행동을 적게 하기 때문이다. 성실한 사람은 음주ㆍ흡연 량도 적다.

이번 연구는 본인의 성실성 정도가 자신의 건강뿐 아니라, 배우자의 건강에도 영향을 미친다는 이른바 '성실성의 보상적 효과'까지 측정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이 연구의 흥미로운 점은 남편이 성실하기만 한 게 아니라 신경질적일수록 여자의 건강은 더욱 좋아진다는 점에 있다. 신경질적인 사람은 감정의 기복이 심하기 때문에 대개 건강이 상대적으로 안 좋고, 인간관계도 원만치 않은 것으로 알려져 있다.

남자 본인의 건강은 안 좋을지 몰라도, 여자에게는 신경질적이기 때문에 감정 기복이 심하고 그래서 때때로 로맨틱한 감정에 빠지기도 하며, 잔소리도 하는 남편이 더 좋다는 결론이다. 이 연구 결과는 '심리과학(Psychological Science)'에 게재됐다.

목록

free 상담신청
상담신청하기
  
cm

@

  

확인버튼